본문 바로가기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뷰페이지
[기타] 국기원, 50년사 편찬 사업 추진
작성자 admin1 작성일 2021/11/29 조회 864

국기원, 50년사 편찬 사업 추진, 태권도 사료편찬 경험 풍부한 전문가로 편찬위원회 구성, 26일 국기원서 편찬위 첫 회의 개최

 

 

국기원이 50년사 편찬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에 편찬하는 50년산느 지난 2012년 40년사 발간 이후 10년만에 만들어지는 국기원 사서로 2022년 개원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변천사를 정립, 일반 대중에게 국기원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를 돕고, 관심을 증대시키기 위한 취지를 갖고 있다.

 

또 세계태권도본부인 국기원의 발자취를 조명함으로써 태권도 역사 연구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제공하고자 하는 목적도 있다.

 

특히 국기원은 40년사 이후 10년간의 내용을 추가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1972년 개원 이전부터 현재가지 국기원과 관련된 역사적 사실을 다각도로 검토, 분석한 뒤 수정, 보완을 포함한 새로운 내용의 편찬을 진행할 계획이다.

 

따라서 50년사 편찬 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태권도 사료편찬에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들로 편찬위원회를 구성했다.

 

편찬위원회는 위원장에 김무천 국기원 행정부원장을 필두로 김영선 연세대학교 강사[국기원 태권도 교본 집필자(역사)], 서완석 생활체육투데이 선임기자(전 국민일보 국장 가자, 이종우 원로 생애사 연구 책임집필자), 서성원 태권박스미디어 편집장(국기원 40년사 편찬위원회 위원, 대한태권도협회 50년사 편찬위원회 위원), 박성진 인사이드 태권도 편집장[태권도진흥재단 태권도 해외 보급(진출)역사 연구 유럽 담당, 전 대한태권도협회 태권도誌 편집위원] 등이 위원으로 참여한다.

 

간사는 국기원 40년사 편찬위원회와 대한태권도협회 사료편찬위원 등에서 간사로 활동했던 김홍철 국기원 홍보팀 팀장이 맡았다.

 

편찬위원회는 11월 26일(금) 오전 10시 국기원 행정부원장실에서 상견례를 겸한 첫 회의를 개최하고, 50년사 편찬 방향, 집필(연구) 내용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동섭 국기원장은 <50년사 편찬은 내년으로 반세기를 맞이하는 우리 국기원의 기념비적인 사업이다.>며 <역사의 재정립을 통해 국기원이 태권도 발전에 미친 영향과 앞으로의 과제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의미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50년사 (1) - 2022년 개원 50주년을 맞이하는 국기원이 50년사 편찬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국기원 50년사 편찬위원회 기념 촬영 모습. 사진 오른쪽부터 김영선 위원(연세대학교 강사), 박성진 위원(인사이드태권도 편집장), 김무천 위원장(국기원 행정부원장), 서완석 위원(생활체육투데이 선임기자), 서성원 위원(태권박스미디어 편집장), 김홍철 간사(국기원 홍보팀 팀장).

 

50년사 (1) - 2022년 개원 50주년을 맞이하는 국기원이 50년사 편찬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국기원 50년사 편찬위원회 기념 촬영 모습. 사진 오른쪽부터 김영선 위원(연세대학교 강사), 박성진 위원(인사이드태권도 편집장), 김무천 위원장(국기원 행정부원장), 서완석 위원(생활체육투데이 선임기자), 서성원 위원(태권박스미디어 편집장), 김홍철 간사(국기원 홍보팀 팀장).

 

 

 

 

50년사 (2) - 국기원 50년사 편찬위원회가 11월 26일(금) 오전 10시 국기원에서 상견례를 겸한 첫 회의를 개최, 편찬 방향, 집필(연구) 내용 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50년사 (2) - 국기원 50년사 편찬위원회가 1126() 오전 10시 국기원에서 상견례를 겸한 첫 회의를 개최, 편찬 방향, 집필(연구) 내용 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