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태권도의 역사와 미래
그 중심에는 국기원이 있습니다.

1972년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한 국기원은
한국 고유의 문화적 소산인 태권도 정신과 기술을 계승·발전시켜
태권도의 문화 창달을 도모하고, 태권도의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며,
범세계적으로 태권도의 전파·보급을 통하여 인류평화에 기여해 왔습니다.

HOT ISSUE
  • KMS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 국기원 온라인 전시회
닫기
Home > 홍보마당 >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뷰페이지
[기타] 국기원, 4대륙 10개국 파견 태권도 사범 모집
작성자 admin1 작성일 2021/11/10 조회 666

 

 

국기원이 아시아, 유럽, 팬암, 아프리카 등 4개 대륙, 10개국에 파견할 태권도 사범을 모집한다.

 

파견국가는 아시아(레바논) 1개국, 유럽[슬로바키아, 러시아(이르쿠츠크)] 2개국, 팬암(자메이카) 1개국, 아프리카(앙골라, 카메룬, 가나, 케냐, 우간다, 모로코) 6개국 등 총 10개국이며, 모집인원은 국가별 1명이다.

 

아프리카의 모로코를 제외한 9개국은 지난 10월 선발 전형 당시 적격자가 없어 다시 모집하게 됐다.

 

분야별 전문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A형 대표팀 지도자(겨루기 위주의 태권도 지도), △B형 군·경 및 학교 지도자(품새 및 시범 등 태권도 지도) 등 두 가지 형태로 모집한다.

 

A형 대상 국가는 3개국(슬로바키아, 앙골라, 가나), B형은 7개국[카메룬, 케냐, 러시아(이르쿠츠크), 레바논, 우간다, 자메이카, 모로코]이며, 최대 3개국까지 희망 국가를 선택, 지원할 수 있지만, A형과 B형의 교차지원은 불가하다.

 

자격요건은 국기원 태권도 5단 이상, 태권도 사범 자격, 스포츠지도사 자격(태권도)을 취득한 사람이어야 한다.

 

스포츠지도사 자격(태권도)의 경우 미취득한 사람이라도 지원이 가능하지만 최초 계약 기간인 1년 이내에 반드시 자격을 취득해야만 한다.

 

접수마감은 오는 121() 오후 2시까지이며, 전자우편(dispatchtkd@gmail.com)으로만 접수한다.

 

자세한 사항은 국기원 누리집(www.kukkiwon.or.kr)을 참고하면 된다.

 

현재 국기원 해외 파견사범 규모는 56개국(아시아 19개국, 유럽 13개국, 팬암 12개국, 아프리카 10개국, 오세아니아 2개국) 56(국가별 1)이다.

 

 

 

▲ 파견사범 (1) - 네팔에 파견돼 있는 권영달 국기원 해외 파견사범.

 

 

▲ 파견사범 (2) - 체코의 이연재 국기원 해외 파견사범이 태권도를 지도하고 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