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태권도의 역사와 미래
그 중심에는 국기원이 있습니다.

1972년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한 국기원은
한국 고유의 문화적 소산인 태권도 정신과 기술을 계승·발전시켜
태권도의 문화 창달을 도모하고, 태권도의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며,
범세계적으로 태권도의 전파·보급을 통하여 인류평화에 기여해 왔습니다.

HOT ISSUE
  • KMS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 국기원 온라인 전시회
닫기
Home > 홍보마당 >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뷰페이지
[기타] 국기원 행정감사에 주정대 IOC 스포츠중재재판소 중재재판원 선임
작성자 admin1 작성일 2021/10/07 조회 412

 

국기원이 행정감사에 주정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스포츠중재재판소 중재재판원 겸 국제변호사를 선임했다.

 

국기원은 106() 오전 10시 국기원 강의실에서 재적이사 21명 중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도 제7차 임시이사회를 개최하고, 주정대 국제변호사를 만장일치로 행정감사에 선임했다.

 

주정대 신임 행정감사는 1959년생으로 서울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영학석사를 취득하고, 1980년 제15회 공인회계사시험에 합격해 공인회계사로 활동하다가 1995년 제37회 사법시험에 합격, 인천지방법원을 시작으로 서울지방법원, 부산지방법원, 서울동부지방법원 판사를 지낸 뒤, 2014년 미국 일리노이주 변호사 등록을 통한 국제변호사로서 현재 법무법인 인소속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주 행정감사는 2019년부터 IOC 스포츠중재재판소(CAS) 중재재판원을 맡고 있으며, 이밖에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회계전문위원회 위원, K리그 발전위원회 위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국기원 정관에 따르면 감사는 이사회에서 추천, 선출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에게 보고하고, 보선된 임원의 임기는 전임자의 잔여기간이다.

 

따라서 주 행정감사의 임기는 일신상의 사유로 사임한 김양제 전 행정감사의 임기만료일인 내년 213일까지다.

 

한편 이사회는 태권도 유네스코 세계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추진 TF(특별팀)를 정관에 의한 위원회로 격상시켜 구성, 추진하기로 의결했다.

 

 

 

▲ 이사회 (1) - 10월 6일(수) 오전 10시부터 국기원 강의실에서 열린 ‘2021년도 제7차 임시이사회’ 모습.

 

 

 

▲ 이사회 (2) - 국기원 행정감사로 선임된 주정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스포츠중재재판소 중재재판원.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