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태권도의 역사와 미래
그 중심에는 국기원이 있습니다.

1972년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한 국기원은
한국 고유의 문화적 소산인 태권도 정신과 기술을 계승·발전시켜
태권도의 문화 창달을 도모하고, 태권도의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며,
범세계적으로 태권도의 전파·보급을 통하여 인류평화에 기여해 왔습니다.

HOT ISSUE
  • KMS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 국기원 온라인 전시회
닫기
Home > 홍보마당 >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국기원의 신속, 정확, 생생한 새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국기원 소식 뷰페이지
[기타]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태권도 교본 편찬을 위한 공청회’ 개최
작성자 admin1 작성일 2021/08/30 조회 915

 

 

국기원 태권도연구소(이하 연구소)가 다양한 현장의 요구와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태권도 교본 편찬을 위한 공청회(이하 공청회)’를 개최한다.

 

오는 910() 오후 2시부터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소재한 삼정호텔 제라늄홀에서 열리는 공청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온·오프라인 방식을 병행해 진행한다.

 

온라인 참가는 국기원 공식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kukkiwonpr)을 통해 가능하다.

 

공청회는 개회식과 함께 박종범 연구소장이 교본 편찬의 경과를 보고한 뒤 △1권 ‘태권도의 이해’는 김영선 연세대학교 강사, 송형석 계명대학교 교수, 임태희 용인대학교 교수 2권 ‘기본’은 최치선 육군사관학교 교수, 이송학 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WTA) 교수 3권 ‘품새’는 강익필 국기원 세계태권도연수원(WTA) 교수, 정태성 세계태권도연수원(WTA) 교수 4권 ‘겨루기’는 양대승 가천대학교 교수, 김옥성 국기원 기술심의회 지도위원 5권 ‘격파6권 ‘시범’은 장권 한국체육대학교 교수, 곽택용 용인대학교 교수 등 집필진이 발표를 진행한다.

 

마지막 순서로 전문위원, 세계태권도연수원(WTA) 교수, 평가위원, 현장 지도자 등 방청객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연구소는 공청회의 취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오는 97()부터 12()까지 엿새간 태권도 교본 편찬에 대한 의견서를 받는다.

 

의견서는 연구소 누리집(http://research.kukkiwon.or.kr)에서 공청회 자료(96일 게재)를 내려받아 검토한 후 의견을 작성, 전자우편(research@kukkiwon.co.kr)으로 제출하면 된다.

 

연구소는 공청회를 통해 의견을 수렴한 뒤 12월까지 영상 촬영과 원고를 보완하는 등 태권도 교본 편찬 작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198711월 개원 15주년을 맞아 처음으로 태권도 교본을 발간한 국기원은 지난 20059월 증보판에 이어 약 16년 만에 새로운 형태의 태권도 교본 발간을 앞두고 있다.

 

 

 

▲ 교본 (1)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가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태권도 교본 편찬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국기원 개원 이후 1987년 11월 처음으로 발간된 태권도 교본(왼쪽), 2005년 9월 국영문 혼영으로 발간된 태권도 교본 증보판.

 

 

 

▲ 교본 (2)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가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태권도 교본 편찬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사진은 국기원 개원 이후 1987년 11월 처음으로 발간된 태권도 교본(왼쪽), 2005년 9월 국영문 혼영으로 발간된 태권도 교본 증보판.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