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태권도의 역사와 미래
그 중심에는 국기원이 있습니다.

1972년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한 국기원은
한국 고유의 문화적 소산인 태권도 정신과 기술을 계승·발전시켜
태권도의 문화 창달을 도모하고, 태권도의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며,
범세계적으로 태권도의 전파·보급을 통하여 인류평화에 기여해 왔습니다.

HOT ISSUE
  • KMS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 국기원 온라인 전시회
닫기
Home > 홍보마당 >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국기원의 신속, 정확, 생생한 새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국기원 소식 뷰페이지
[기타] 국기원 태권도시범단, 美 캘리포니아주 태권도의 날 제정 기념 파견
작성자 admin1 작성일 2021/08/26 조회 804

 

국기원 태권도시범단(이하 시범단)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태권도의 날 제정을 기념하기 위해 미국으로 떠난다.

 

시범단은 오는 94(현지 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소재한 한 행사장에서 열리는 캘리포니아주 태권도의 날(California Taekwondo Day)’ 기념행사에 참여해 축하시범을 펼칠 예정이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715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상원에서 매년 94일을 태권도의 날로 제정하는 결의안을 통과시킴에 따라 시범단을 파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김상건 감독을 포함해 총 22명으로 구성된 시범단 일행은 오는 27() 오후 8시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으로 출국한다.

 

시범단은 캘리포니아주 태권도의 날 기념식과 함께 UC 버클리대학교(UC Berkeley), 웨스트아담스고등학교(West Adams High School), 팔로스 베르데스 페닌슐라고등학교(Palos Verdes Peninsula High School) 등 샌프란시스코와 로스앤젤레스에 있는 대학교, 고등학교를 방문, 대한민국 국기(國技)인 태권도의 우수성을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시범단은 지난해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해 국내외 파견이 연기되고, 단체 훈련에도 지장을 받는 등 활동에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

 

시범단의 해외 파견은 지난 201912월 일본 요코하마 이후 약 20개월 만이다.

 

시범단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치고, 시범 프로그램을 다듬는 등 출국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끝냈다.

 

이동섭 국기원장은 26일 오후 230분 중앙수련장에서 열린 결단식에서 시범단은 코로나19라는 힘든 여건 속에서도 훈련에 매진하며, 언제 어디서든 완성도 높은 시범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했다이번 미국 파견은 캘리포니아주 태권도의 날 제정을 기념하는 중요한 상징성을 지닌 만큼 국기원과 태권도를 대표한다는 자부심을 갖고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시범단은 11일간의 미국 파견 일정을 마치고, 오는 96() 오후 6시경 귀국한다.

 

 

▲ 시범단 (1) - 국기원 태권도시범단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태권도의 날 제정을 기념하기 위해 미국으로 출국한다. 사진은 시범단 일행의 미국 파견 결단식 모습.

 

 

 

▲ 시범단 (2) - 2020년 5월 코로나19로 고통을 겪고 있는 세계인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온라인 공연을 펼친 국기원 태권도시범단.

 

 

 

▲ 시범단 (3) - 2019년 12월 ‘제1회 주요코하마총영사배 미나미간토태권도선수권대회’ 개막식에서 시범 공연을 펼치고 있는 국기원 태권도시범단.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