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태권도의 역사와 미래
그 중심에는 국기원이 있습니다.

1972년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한 국기원은
한국 고유의 문화적 소산인 태권도 정신과 기술을 계승·발전시켜
태권도의 문화 창달을 도모하고, 태권도의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며,
범세계적으로 태권도의 전파·보급을 통하여 인류평화에 기여해 왔습니다.

HOT ISSUE
  • KMS
  • 국기원 태권도연구소
  • 국기원 온라인 전시회
닫기
Home > 홍보마당 > 국기원 소식

국기원 소식

국기원의 신속, 정확, 생생한 새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국기원 소식 뷰페이지
[기타] 국기원, 개발도상국 태권도인 초청 연수 시작
작성자 admin1 작성일 2017/07/12 조회 646

 

국기원(원장 오현득)이 개발도상국 태권도인을 초청해 연수를 실시하는 ‘2017 태권도 지도자 초청 연수프로그램(이하 연수프로그램)’이 시작됐다.

 

국기원은 710() 오전 1030분 국기원 제2강의실에서 오현득 원장을 비롯한 임직원과 연수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연수프로그램 개강식을 열었다.

 

오현득 원장은 “비록 5개월이라는 짧은 기간일 수 있지만 이번 연수를 통해 미래를 이끌어갈 젊은 지도자들이 세계태권도본부의 정통 태권도를 경험하면서 자국을 대표하는 태권도 지도자로 성장하는 데 소중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환영의 인사와 함께 연수생들에게 국기원 CI가 새겨져 있는 태권도복을 증정했다.

 

올해 연수프로그램에 참가한 연수생들은 네팔, 니카라과, 라오스, 레바논, 멕시코, 미얀마, 베네수엘라, 보츠와나, 에티오피아, 캄보디아, 케냐, 페루 등 총 12개국 12(남자 8, 여자 4)이다.

 

국기원이 2009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는 연수프로그램은 문화체육관광부 문화동반자사업의 일환으로, 문화교류의 기회가 적은 국가들을 대상으로 한류의 대표적인 문화콘텐츠인 태권도를 보급, 확산시키기 위한 인재육성사업이다.

 

연수프로그램이 첫발을 내디딘 20093명의 연수생으로 시작해 20104, 20114, 20127, 201311, 201412, 201510, 201610, 올해 12명 등 현재까지 총 73명의 연수생이 연수프로그램에 참가했다.

 

연수생들은 오는 11월까지 5개월 동안 태권도 실기(품새, 겨루기) 교육, 세계태권도한마당, 세계태권도지도자포럼 등 각종 태권도 행사에 참가해 태권도 모국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게 된다.

 

연수프로그램 (1) - ‘2017 태권도 지도자 초청 연수프로그램(2017 문화동반자)’ 개강식에 참석한 연수생들의 모습.

 

연수프로그램 (2) - 오현득 국기원 원장이 개강식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연수프로그램 (3) - 12명의 연수생들과 국기원 임직원이 힘찬 구호를 외치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연수프로그램 (4) - ‘2017 태권도 지도자 초청 연수프로그램(2017 문화동반자)’ 개강식에 참석한 연수생들의 모습.

목록